본문 바로가기
  • 행복의 유효시간은 바로 지금입니다~
전라.제주권 여행

[성읍맛집] 제주 옛날팥죽, 이효리 단골집이라네요

by 해피이즈나우 2020. 2. 26.
반응형

[성읍맛집] 옛날팥죽, 이효리 단골집이라네요

 

 

제주에 여행을 가면 꼭 한번씩은 들리는 맛집이 있습니다.

바로 성읍민속마을에 있는 옛날팥죽이라는 식당인데요.

 

팥죽과 시락국밥 가격도 저렴하고 맛도 좋아서 자주 찾고 있는 곳으로 전에 다녀와서 포스팅하고, 이번이 두 번째 포스팅이기도 합니다.

 

성읍민속마을 옛날팥죽 너무 맛있어요

 

가수 이효리가 자주찾는 단골집이라고도 하는데요.

저는 주로 아침과 점심을 한꺼번에 해결하기 위해 찾던 곳입니다.

 

제주 옛날팥죽성읍민속마을(성읍성) 북서쪽 성읍민속로에 위치합니다.

제주 전통가옥으로 지어진 집이라 정겨움도 가는 식당입니다.

 

예전에는 오전에 들렀을 때에는 알려지지 않아 손님이 별로 없었는데 이번에 가보니 만석!

금세 많이 소문이 난 것 같습니다.

이효리가 자주 다녀간다는 소문으로 늘어난 것 같기도 하네요.

 

예전에 효리네 민박에서 나오기도 했고, 이효리가 블로그 할 때 단골집이라고 올린 집이라고 합니다. 

 

옛날팥죽 정원 모습

 

정원에 있는 항아리 단지 모습입니다.

 

옛날팥죽 영업시간은 10:00 ~ 17:00까지입니다.

휴무일은 매주 월요일

 

입구에 주차공간도 있어서 주차하기에도 무리가 없답니다.

 

식당 내부는 손님이 많아서 찍지 못했습니다.

대신 아기자기한 인테리어와 소품들 위주로 찍어 봤어요.

 

공예품을 판매하기도 합니다.

 

귀여운 캐릭터들도 전시되어 있네요.

 

옛날팥죽 메뉴

 

깨죽과 호박죽이 6,000원

시락국밥 4,000원

팥칼국수 6,000원, 새알팥죽이 7,000원

수정과가 3,000원, 식혜가 2,000원입니다.

 

제주여행하면 식대가 만만치 않게 드는데 이곳은 상당히 저렴한 편이라서 좋습니다.

 

반찬은 단출합니다.

깍두기가 신선해서 맛있어요.

 

시락국밥인데요.

단돈 4천 원에 한 끼를 해결할 수 있답니다.

 

예전에는 양이 좀 작다 싶었는데, 이번에 와 보니 한끼 식사하기에 양도 많았습니다.

2년 전에 비해 가격은 오르지 않고, 양만 많아진 것 같습니다.

 

팥칼국수도 예전에 비해 양이 많아졌네요.

한 그릇 먹고 나면 정말 배불러집니다.

 

육지에서도 이 정도의 팥칼국수를 먹으려면 9천 원 이상은 받을 것 같네요.

 

설탕을 넣어 팥칼국수를 먹기 시작합니다.

워낙 팥죽을 좋아하기도 하고, 옛날팥죽 팥이 맛있어서 너무 맛있게 먹었습니다.

 

 

제주도 성산읍에 사는 동생의 추천으로 가게 된 곳인데 여전히 맛있고, 예전에는 다소 양이 적어 아쉬웠는데 이젠 양까지 충족되어 만족스럽습니다.

 

성읍 쪽에 가시면 한번 들러 드시고 가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