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행복의 유효시간은 바로 지금입니다~
강원권 여행

철원 고석정에서 꼭 먹어야 할 간식, 백원빵

by 해피이즈나우 2021. 10. 16.
반응형

철원 고석정에서 꼭 먹어야 할 간식, 백원빵



지난 연휴에 철원 고석정과 고석정 꽃밭을 구경하러 다녀왔습니다.
한탄강의 용암으로 만들어진 비경인 고석바위와 포탄이 날아다니던 훈련장에 각종 가을꽃을 심어 철원 명승으로 이름을 날리고 있는 곳이더군요.

철원 고석정 꽃밭, 입장시간 놓쳐 밖에서 봐도 예쁘네요

철원 가볼만한곳, 고석정 국민관광지와 고석정 풍경


고석정을 관람하고 나와 고석정 광장에 철원 고석정에서 꼭! 먹어야 할 간식, 백원빵이 있어서 먹었는데요.
줄 서서 먹는 모습을 보면 맛있는 것을 파나보다 싶어 덩달아 줄을 서게 되는 게 사람 심리인 듯합니다.

철원 고석정 백원빵은 고석정광장 오리 분수에 있는 세븐일레븐 고석정점 앞 노점에서 팔고 있더군요.
줄은 조금 줄어들었지만, 지속적으로 긴 줄을 서서 백원빵을 먹기 위해서 기다리고 있더군요.
고석정에서 꼭 먹어야 할 간식이라고 하는데 그냥 지나칠 수가 없습니다.

백원빵 영업시간은 오후 6시 반까지 운영한다고 하더군요.

세븐일레븐 고석정점에서는 고급 아이스크림인 프레페레백원빵을 팔고 있다는 현수막이 걸려 있습니다.

백원빵 앞에 있는 고석정 광장의 오리분수

철원 고석정에서 꼭 먹아야 할 백원빵쌀가루 100%로 만들고 통 모짜렐라 치즈와 코코넛이 들어가서 겉바속촉의 느낌이 제대로 살아있는 커다란 100원 틀에서 만들어지는 빵입니다.

백원빵 가격은 개당 3,000원
지름이 15cm 정도인 빵 가격 치고는 비싸지만, 관광지에서 먹을 수 있는 맛있는 간식이니 이해할 수밖에요. ㅜㅜ

백원빵 재료들

철원 햅쌀 100%로 만든 반죽과 동그랗게 생긴 통 모짜렐라 치즈, 그리고 블루베리가 들어있는 코코넛가루가 재료의 전부인 듯합니다.
쌀반죽은 핫케이크 만드는 반죽과 비슷합니다.

커다란 100원 앞뒷면 틀을 사용해서 백원빵입니다.
쌀가루 반죽을 틀 안에 붓고, 그 위에 통 모짜렐라 치즈를 넣습니다.
옆 칸에는 코코넛 가루와 블루베리 2개가 들어가는 것 같습니다.

반죽 한쪽엔 모짜렐라 치즈를 넣고 다른 똑 반죽엔 코코넛 가루와 블루베리를 넣고 두 틀을 합치고 기다리면 백원빵이 완성됩니다.
한 번에 4개씩 만들어지고, 3개의 틀이 있으므로 한꺼번에 12개씩 만들어지는 식입니다.

완성된 초대형 100원빵

앞면은 100원짜리의 100이, 뒷면은 거북선 모양이 그대로 찍혀 백원빵입니다.

겉바속촉, 바삭한 쌀가루 반죽과 안에는 치즈와 코코넛 가루가 부드럽게 녹아 촉촉한 모습입니다.
맛이 좋아서 배불리 먹기엔 다소 비싸지만, 간단하게 하나 정도 사서 먹어보면 좋을 것 같습니다.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