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행복의 유효시간은 바로 지금입니다~
요리 및 생활정보

[코로나19] 마스크 미착용 과태료(벌금) 10만원, 마스크 착용법

by 언제나 휴식같은 친구 2020. 11. 12.
728x90
반응형

[코로나19] 마스크 미착용 과태료(벌금) 10만원, 마스크 착용법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가 5단계로 새로 세팅이 되고, 마스크착용 계도기간이 끝나면서 내일부터 본격적으로 마스크 미착용 단속에 따른 과태료 10만원이 부과된다고 합니다.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5단계 개편내용 총정리

 

중앙방역대책본부는 감염병 예방법 개정에 따라 지난 10월 13일부터 마스크 착용 의무화가 시행됐고, 한 달 동안의 계도기간을 거쳐 11월 13일부터 과태료 10만원이 부과된다고 밝혔죠.

서울시 역시 내일부터 마스크 착용 의무화 55개 업종에서 마스크 미착용시 과태료를 부과한다고 밝혔습니다.

 

서울시 내 손안의 서울에서 마스크 착용법과 마스크 미착용 시 10만원의 과태료를 부과한다고 밝힌 기사를 정리했습니다.

 

내일인 11월 13일부터 마스크 미착용시 1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됩니다.

마스크를 걸치기만 하는 턱스크도 단속의 대상이 되며, 시설관리자도 과태료 대상이 됩니다.

 

아차 하는 순간 10만원의 과태료를 부과받게 되니 이젠 마스크의 올바른 착용법을 제대로 알고 항시 착용해야겠습니다.

 

마스크 미착용 시 과태료 부과장소와 마스크 올바른 착용법을 알아보겠습니다.

 

 

마스크 착용은 각종 연구기관에서 코로나19를 효과적으로 예방할 수 있다고 밝혀졌습니다.

 

감염자(마스크 미착용)  ▶ 미감염자(마스크 미착용)은 감염확률이 무려 100%!

감염자(마스크 미착용 ▶ 미감염자(마스크 착용)은 감염확률이 700%

감염자(마스크 착용)  ▶ 미감염자(마스크 미착용)은 감염확률이 5%!로 뚝!

감염자(마스크 착용)  ▶ 미감염자(마스크 착용)은 감염확률이 고작 1.5%!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하기 위해서 올바른 마스크 착용은 필수인 것입니다.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에서의 마스크 미착용 과태료 부과 대상 장소는 대중교통, 집회와 시위장, 의료기관과 약국, 의료기관과 주야간 보호시설, 종교시설, 실내 스포츠경기장, 고위험사업장, 지자체에 신고된 500인 이상의 모임과 행사가 해당됩니다.

 

아울러 중점, 일반관리 시설 중 23곳에서도 마스크 미착용 단속대상이 되는데요.

중점관리 시설에서는 유흥시설 5종, 노래연습장, 스탠딩공연장, 방문판매 등 직접판매 홍보관이 해당되고.

일반관리시설에서는 PC방, 결혼식장, 학원, 직업훈련기관, 공연장, 영화관, 놀이공원, 워터파크, 오락실, 멀티방, 목욕장업, 실내체육시설, 이미용업, 상점과 마트, 백화점, 독서실, 스터디카페 등이 해당됩니다.

 

모든 사람이 해당되는 것은 아니랍니다.

만 14세 미만자와 주변의 도움없이 스스로 마스크 착용이 어려운 사람, 마스크 착용 시 호흡이 어렵다는 소견을 가진 사람 등은 해당되지 않습니다.

 

아울러 음식을 먹거나 마실 때에는 마스크 착용이 힘들겠죠?

물속이나 탕에 있을 때, 개인위생 활동 시, 의료행위 중 마스크 착용이 어려울 때 등은 제외되니 위 상황일 경우를 참고하시면 되겠습니다.

 

이젠 마스크 착용은 선택이 아니라 필수입니다.

지금까지는 강제사항이 아니었지만, 이젠 과태료를 납부해야 하는 상황이 되었기 때문에 올바른 마스크 착용법을 익혀 제대로 착용해야겠습니다.

 

마스크는 입과 코를 완전히 가려서 착용해야 합니다.

KF94, KF80, 비말차단마스크(KD-AD), 수술용마스크, 일회용마스크로 가려야 하며, 망사형과 밸브형마스크, 스카프는 인정하지 않고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피할 수 없으면 즐겨라!

의도치 않게 마스크 미착용 상태에서 단속되면 얼굴을 붉히게 될 것인데, 미리미리 이런 상황이 발생하지 않게 준비하는 현명함이 필요한 시기네요.

 

마스크 미착용시 과태료 부과기준당사자는 10만원 이하이며, 시설관리 및 운영자는  1차 위반 시 150만원, 2차 위반 시 30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됩니다.

 

감염병예방법 49조와 83조에서 법적으로 과태료를 부과하도록 제정되었기 때문에 반드시 지켜야 하는 상황이 되었습니다.

운영자의 지시에 따르지 않는 경우가 종종 있다는 기사도 나오는데, 이런 일은 없어져야겠습니다.

 

코로나19 감염확산 방지를 위해 올바른 마스크 착용법을 숙지하고, 감염확신 우려가 큰 시설에서는 반드시 마스크 착용을 생활화하고, 아예 이런 시설 운영을 피해주는 것이 최선의 선택이 아닐까 합니다.

 

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꾸준히 3자리 이상을 기록하고 있고, 미국과 유럽은 폭발적으로 발생하고 있어서 안심할 수 없는 상태인 것 같습니다.

마스크 대란이 있던 시기가 있었던 것에 비하면 지금은 상당히 마스크 수급이 안정화 되어 있으니 모두 건강하게 모로나19를 극복해 나가길 바랍니다.

 

728x90
반응형

댓글0